each and every,

'식사'에 해당되는 글 2건

  1. 남양주에서 만난 수제비 맛집. 'the수제비'
  2. 최근의 아침식사

남양주에서 만난 수제비 맛집. 'the수제비'

맛있는 것

오랜만에 추억의 장소인 남양주로 떠났다.
날은 추웠지만 그래도 도로는 한산~
늘 가는 쌈밥집에 가려다 급 노선변경하여 따끈한 국물 먹으러 들른 곳.
​​'the 수제비'

역시 수제비 전문점이겠지..?


​​수제비 7,000₩
쭈꾸미볶음 중 20,000₩


수제비를 먹으러 들렀지만
많은 테이블에서 쭈꾸미볶음을 먹고 있는것을 보고 급땡겨서 주문했다.


​​김치 두 종류가 나오고...

푹 익은 김치를 좋아하는 나에겐 쏘쏘했지만, 갓담근 아삭거리는 김치를 좋아하는 남편은 맛있게 먹는다.


​​수제비 등장

수제비가 그렇긴 하지만, 양이 제법 푸짐하다.
둘이 수제비만 먹어도 어느 정도 배불렀을 듯~
조개살도 많이 들어있고, 국물도 시원하고~
맛난 수제비의 정석같은 맛!!



그리고 의외로 맛있었던 ​​쭈꾸미!!!

매운 신포리 쭈꾸미에 질려있던터라(그집 쭈꾸미를 먹으면 갑자기 딸꾹질이 남) 너무 맵지만 않으면 좋겠다 싶었는데, 거의 맵지 않고 달콤매콤하니 딱~ 기분좋은 간이었다.

심지어 쭈꾸미도 거의 손바닥만한 대왕쭈꾸미라 그런지 오동통하고 쫄깃쫄깃~ 좋아하는 양파도 산더미 처럼 나오고. ​너무 맛있어서 수제비로 이미 배가 터질 지경인데도 계속 양파를 집어 먹었다....



추억의 장소인 '왈츠 앤 닥터만' 바로 옆이라, 앞으로도 남양주에 오면 종종 들르는 밥집이 될듯!!

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
신고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경기도 남양주시 조안면
도움말 Daum 지도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Creative Commons License

최근의 아침식사

일상



한동안 주말 아침만이라도 요리를 하자 싶어서 잘 차려먹다가, 요즘은 그것도 시들하다.

집에서 만든 요거트에 뮤즐리를 듬뿍 얹고, 음료로는 과일하나 갈아서 주스로 마신다.
최근에 홀릭하고 있는 건 토마토하나에 매실액 한 스푼 정도 넣어서 간 토마토매실주스인데, 은은한 매실향과 특유의 달콤함이 토마토와 굉장히 잘 어울린다. 매일 먹어도 좋을 듯!!

아, 그리고 변비에도 좋다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
신고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Creative Commons License

'일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최근의 아침식사  (0) 2016.06.13
나의 주말에 대하여  (0) 2016.06.08
길 위에서,   (0) 2015.07.07
If you wonder,  (0) 2014.04.05
Books to read,  (0) 2013.10.01

티스토리 툴바